•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범죄도시 4, 박스오피스 1위 유지…‘누적 관객 1066만명’

  •  

cnbnews 김시원기자 |  2024.05.20 11:56:53

극장 안 ‘범죄도시 4’ 포스터. (사진=연합뉴스)

천만 영화의 반열에 든 마동석 주연의 범죄도시 4가 지난 주말에도 40만명이 넘는 관객을 동원했다.

20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 4는 지난 주말 사흘간(17∼19일) 41만 8000여명이 관람해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누적 관객 수는 1065만 9000여명으로 늘었다. 이에 따라, ‘범죄도시 3’의 최종 관객 수(1068만명)를 넘어설 전망이다.

‘범죄도시 2’의 기록(1269만명)도 돌파할지 관심이 쏠린다. 이 경우 ‘범죄도시’ 시리즈에서 가장 흥행한 작품이 된다. 신혜선·변요한 주연의 스릴러 ‘그녀가 죽었다’는 개봉 이후 첫 주말을 맞아 24만 1000여명(20.5%)의 관객을 동원해 2위에 올랐다.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혹성탈출: 새로운 시대’(15만 5000여명·14.0%)와 일본 애니메이션 ‘극장판 하이큐!! 쓰레기장의 결전’(14만 4000여명·13.3%)이 그 뒤를 이었다.

개봉한 지 한 달이 다 돼가는 ‘범죄도시 4’가 뒷심을 발휘하고 있지만, 독주 구도는 곧 무너질 가능성이 크다.

이날 오전 기준 예매율을 보면 오는 22일 개봉하는 조지 밀러 감독의 ‘매드맥스’ 시리즈의 다섯 번째 작품 ‘퓨리오사: 매드맥스 사가’가 30.7%로 1위를 달리고 있다.

같은 날 개봉 예정인 대만 청춘스타 쉬광한(허광한) 주연의 로맨스 ‘청춘 18×2 너에게로 이어지는 길’(14.1%)과 29일 개봉하는 강동원 주연의 스릴러 ‘설계자’(14.1%)가 나란히 2위에 올라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