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125년’ 동화약품, 첫 현대식 본사 착공해

  •  

cnbnews 손정호기자 |  2022.05.26 09:55:06

사진=동화약품

동화약품이 서울특별시 중구 순화동 소재 현 사옥을 철거하고 오는 9월 신사옥을 착공해 2024년 12월 준공 예정이라고 26일 밝혔다.

동화약품의 신사옥은 지하 5층~지상 16층 규모(연면적 1만 5818㎡, 4785평)로, 설계는 간삼건축사무소, 건설은 CJ대한통운 건설부문이 맡았다.

125년 역사의 동화약품은 1897년 서울 순화동 5번지 한옥에서 동화약품의 전신인 동화약방을 창업했다. 이후 1966년 3층 건물을 신축해 공장 및 본사로 사용했으며, 이곳에서 까스 활명수가 처음 생산됐다. 1986년 4층으로 본사를 증축했으며, 57년만에 재건축이 결정됐다. 새로 짓는 사옥 2층은 기부채납을 통해 지역 사회와 함께하는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아울러 동화약품은 1897년에 창립된 국내 유일의 일업백년 제약사로 궁중선전관이던 민병호 선생이 궁중비방을 대중에게 보급하고자 서양 의학을 더해 국내 첫 신약 활명수를 개발하며 동화약방을 창업했다고 설명했다. 동화약방은 일제강점기 상해 임시정부와 국내 간의 비밀연락망인 서울연통부로도 운영됐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