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BTS RM도 4번이나 찾았다…부산시립미술관 전시 화제

2019년부터 4번째 방문 인스타그램 통해 알려

  •  

cnbnews 이선주기자 |  2022.05.18 09:48:49

BTS(방탄소년단)의 리더 RM(랩몬스터)이 지난 17일 부산시립미술관을 방문하고 작품을 찍은 사진을 게시했다.(사진=RM 인스타그램 캡처)

BTS(방탄소년단)의 리더 RM(랩몬스터)이 또 다시 부산시립미술관을 찾아 전시를 관람한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RM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국현대미술작가조명Ⅳ-이형구> 전시의 'Felis Catus Animatus & Mus Animatus'와 <나는 미술관에 ●●하러 간다> 전시의 '시험시간(선우훈)', '자화자찬(안은미)' 등 3점의 작품을 찍은 사진을 게시했다고 밝혔다.

RM이 부산시립미술관에 방문한 것은 이번이 네 번째다. 2019년 6월에는 미술관의 전시를 관람한 뒤 별관 이우환공간에 '잘 보고 갑니다 선생님, 저는 바람을 좋아합니다'라고 남긴 방명록이 큰 주목을 받았다. 2020년 5월에는 한국현대작가조명 '김종학' 전을 관람 후 '김종학 선생님의 기운생동으로 쉽지 않은 시기, 같이 잘 이겨나갔으면 합니다'라고 적은 방명록 역시 화제가 된 바 있다. 올해 2월에는 <크리스티앙 볼탕스키:4.4> 전시 작품 사진을 통해 전시 관람을 인증하기도 했다.

이번에 RM이 인증사진을 남긴 작품 중 <한국현대미술작가조명Ⅳ-이형구> 전시의 'Felis Catus Animatus & Mus Animatus'는 워너 브라더스 애니메이션인 '톰과 제리' 캐릭터를 모티브로 하고 있다. 이 전시는 몸을 주제로 20여 년간 다채로운 작품활동을 펼쳐온 이형구 작가의 개인전이며, 오는 8월 7일까지 진행된다. 작가의 초기작부터 최신작까지 약 100점의 작품을 부산시립미술관 2층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나머지 2개 작품이 있는 <나는 미술관에 ●● 하러 간다> 전시는 '여가'를 주제로 기획돼 동시대 여가 현상과 활동을 탐색해보는 안내서와 같은 전시다. 스스로에게 필요한 진정한 여가를 찾기 위해 매주 수요일에서 토요일까지 배움, 요가, 드로잉, 명상 등 100여 회에 이르는 프로그램이 전시장에서 제공되고 있다. 매월 셋째 주 목요일마다 부산시립미술관 누리집을 통해 다음 달 프로그램을 선착순으로 참가 신청할 수 있으며 오는 10월 16일까지 진행된다.

기혜경 부산시립미술관장은 "RM의 방문으로 부산시립미술관의 전시뿐만 아니라 지역의 문화예술이 주목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홍보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