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한국무역협회, ‘신남방 비즈니스위크’로 포용적 회복-공동번영 비전 제시

  •  

cnbnews 손정호기자 |  2021.10.06 10:19:04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막한 ‘2021 신남방 비즈니스위크’ 개막식에서 한국무역협회 구자열 회장(신남방비즈니스연합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사진=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가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 코트라, 한-아세안센터, 한국수입협회, 국립아시아문화전당·아시아문화원과 공동으로 개최하는 ‘2021 신남방 비즈니스위크’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막했다고 6일 밝혔다.

‘포스트 코로나, 한-신남방 포용적 회복과 공동번영의 미래’를 주제로 개최된 이번 행사에서는 상생 비즈니스 포럼, 화상 상담회, 주제별 세미나, 가상현실(VR) 체험관, 신남방 문화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온·오프라인으로 운영되며 신남방 진출 기업 및 전문가, 유관기관 관계자 1000여명이 참석했다.

무역협회 구자열 회장은 개회사에서 “1만 8000여개의 한국 기업들이 글로벌 생산 거점이자 경제성장의 엔진으로 주목받고 있는 신남방 지역에 진출해 경제·보건·인적 분야에서 상생 협력의 폭을 넓혀왔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한국과 신남방 국가들이 성장의 기회를 포착하고 함께 번영할 수 있는 새로운 협력 모델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남영숙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 위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신남방 지역은 한국에게 있어 두 번째로 큰 교역대상으로 앞으로 두 지역간 상호 교류는 더욱 활성화 될 것”이라며 “두 지역의 공동번영을 위한 신남방 정책 플러스를 바탕으로 무역 투자 기반 조성, 신산업 발전, 협력 플랫폼 마련, 인프라 구축 등 경제협력 사업들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