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김해시-유관기관, 공원묘원 플라스틱조화 대체방안 추진 '맞손'

생화 후불제 공급·드라이플라워 자판기 보급 등 플라스틱조화 근절 조기 정착 추진

  •  

cnbnews 최원석기자 |  2022.08.05 17:24:38

5일 김해시청 비상대책회의실에서 홍태용 시장(중앙)을 비롯한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공원묘원 플라스틱조화 대체방안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김해시 제공)

경남 김해시는 5일 시청에서 공원묘원 내 플라스틱조화 근절 사업의 조기 정착을 위해 생화 적기 공급 시스템 구축 및 드라이플라워 보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홍태용 시장을 비롯해 관내 공원묘원 4개소(낙원공원묘원, 김해공원묘원, 영락공원묘원, 김해하늘공원), 한국화훼자조금협의회, 영남화훼원예농협, NH농협은행, BNK경남은행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식은 김해시가 올해 1월부터 전국 최초, 지자체 주도로 새로운 환경정책을 발굴해 환경문제 해결을 시도한 '공원묘원 플라스틱조화 사용 근절 대책'의 빠른 정착을 위해서다.

특히 본 협약에서는 그간 김해시가 장기간에 걸쳐 화훼협의회와 공원묘원 측 간의 이견을 조정하고 논의한 결과, 생화 판매 시 발생할 수 있는 재고품 손실부담에 대해 영남화훼원예농협에서 후불제로 공급하기로 하고, 생화저온저장고도 설치 지원키로 해 재고 문제를 해결했고, 또한 다양한 드라이플라워를 개발‧공급해 생화 헌화의 단점을 보완하기로 했다.

이에 공원묘원에서 드라이플라워 관리의 어려움을 감안해 농협은행과 경남은행은 드라이플라워 자판기를 기탁하기로 하고, 이번 협약식에서 드라이플라워 자판기 4대(은행별 2대씩, 총 16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 또한 은행 지점에 홍보 전단지 비치 등 홍보 창구로써의 역할도 적극 지원한다.

홍 시장은 “플라스틱조화 사용 근절 대책이 플라스틱쓰레기 감량 및 탄소중립 실천으로 우리와 후손의 건강을 지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플라스틱조화 대체방안의 신속한 추진을 통해 플라스틱조화 근절사업을 빠르게 정착시켜 연간 45톤 가량의 플라스틱조화 쓰레기를 줄여 나가는 탄소중립 실현 선도모델로써 이 사업을 전국에 확산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도는 김해시의 정책 건의를 적극 수용해 지난달 도내 전 시군에 전면 시행키로 했고, 환경부에서는 내년 제도‧정책 수립을 추진할 예정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