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2030세대 지지율 ‘이재명’ 27.7% ‘안철수’ 20.2% ‘윤석열’ 16.2%’

<한길리서치> 지난 7~9일 여론조사 결과

  •  

cnbnews 심원섭기자 |  2022.01.12 10:35:06

(자료제공=KBS)

오는 3월 9일 치러질 제20대 대통령선거의 캐스팅보터로 알려진 2030세대를 대상으로 한 대선주자 지지도 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가장 높게 나왔으며, 다음이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뒤를 이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길리서치가 KBS의 의뢰로 지난 7~9일 실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2030 연령층 유권자들에게 ‘내일이 선거일이면 누구에게 투표하겠는가’라고 질문한 결과, 이 후보 27.7%, 안 후보 20.2%, 윤 후보 16.2%, 정의당 심상정 후보 5.5%, 새로운 물결 김동연 후보 0.2%로 순으로 집계됐으며, 지지 후보가 없거나 모름 또는 응답하지 않은 청년층은 26.7%에 달했다.

이와 같은 여론조사 결과는 12일 발표됐다.

이 후보와 안 후보 간의 격차는 7.5%p 오차범위 밖으로 지난달 20~22일 실시한 직전 조사와 비교하면 이 후보는 1.7%p 상승한 반면, 윤 후보는 7.8%p 하락했으며, 안 후보는 11.6%p 상승했다.

이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2030 남성층에서는 이 후보 28.0%, 안 후보 21.8%, 윤 후보 19.2%였고 여성층은 이 후보 27.4%, 안 후보 18.4%, 윤 후보 13.0%로 나타나 윤 후보가 2030여성층에서 지지율이 이 후보, 안 후보에 비해 낮았다.

그리고 18~20대에서는 이 후보 20.1%, 안 후보 19.3%로 비슷했고 윤 후보 16.6%로 나타났으며, 30대는 이 후보 36.5%, 안 후보 21.2%, 윤 후보 15.9%로 이 후보 지지율이 가장 높아 20대와는 다소 차이를 보였다.

그리고 권역별로 살펴보면 서울(이재명 23.8% 대 안철수 25.8% 대 윤석열 18.6%)에서는 이 후보와 안 후보가 비슷한 지지율을 나타냈고 인천/경기(30.6% 대 20.5% 대 12.2%)에서는 이 후보가 안 후보 등에 우위를 보였다.

또한 호남권(39.4% 대 10.2% 대 12.2%), 충청권(35.7% 대 12.7% 대 19.2%)에서는 이 후보가 압도적으로 앞섰고 대구/경북(20.4% 대 24.9% 대 25.3%)과 부산/울산/경남(19.4% 대 21.6% 대 16.7%)에서는 세 후보가 서로 경합하는 양상을 보였다.


이번 조사는 지난 7일~9일 사흘 동안 전국 거주 만 18세 이상 39세 이하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무선전화 가상번호 내 무작위추출을 통한 전화면접방식으로 진행해 응답률은 13.2%였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조사개요는 한길리서치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