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부산시, ‘아세안 주간’ 마련…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기념 등

오는 18~24일 ‘아세안 푸드쇼’ ‘커피스토리 토크 콘서트’ ‘방콕 사진전’ 등 행사 진행

  •  

cnbnews 변옥환기자 |  2021.11.17 10:26:30

오는 18일 ‘2021 아세안 주간’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열릴 방콕 사진전 투시도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가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부산 일대에서 ‘아세안의 다채로운 향기’를 주제로 ‘2021 부산-아세안 주간’ 행사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부산 아세안 주간은 지난 2014년과 2019년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기념하고 부산시와 아세안의 지속적인 협력과 연대를 위해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하는 행사다.

특히 올해는 ‘부산-방콕 우호 교류 10주년’과 ‘한-메콩 협력 10주년’을 맞는 해로 부산시는 아세안 자매·우호 협력 도시 간 지속 가능한 관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행사는 오는 18일 영화의전당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온 앤 오프 아세안 푸드쇼 ▲아세안 커피스토리 토크 콘서트 ▲방콕 사진전 등 프로그램이 열린다.

그 가운데 ‘방콕 사진전’과 ‘메콩 국가 소개전’은 오는 18일 영화의전당 로비에서 진행되며 오는 19일부터 24일까지 부산시청사와 부산도시철도 시청역 연결통로에서도 전시될 예정이다.

박형준 시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그간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주춤했던 한-아세안 관계를 극복하고 시민이 아세안을 더 잘 이해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명실상부 ‘한-아세안 협력 거점 도시’ 부산이 가덕신공항 개항과 2030 세계박람회 유치를 통해 아세안 주요 도시의 성장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