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도쿄 올림픽 첫 ‘금메달’ 양궁 혼성경기 결승 시청률 17%

  •  

cnbnews 이기호기자 |  2021.07.25 18:08:19

사진=연합뉴스

2020 도쿄올림픽에서 처음으로 금메달을 안긴 양궁 혼성 결승전 시청률 합이 17%를 기록했다.

2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45분부터 5시까지 지상파 3사가 중계한 양궁 혼성 결승전 시청률 합은 전국 기준 17%로 집계됐으며 채널별로는 KBS 2TV가 6.0%로 가장 높았고 SBS TV 5.9%, MBC TV 5.1% 순이었다.

20~49세 시청률은 SBS TV가 2.4%로 가장 높았고 이어 KBS 2TV 2.1%, MBC 1.7 순이었다.

전날 실시간 시청률 조사회사 ATAM 기준으로는 시청률 합이 15.03%였다.

김제덕과 안산이 팀을 이룬 양궁 대표팀은 전날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양궁 혼성단체전 결승에서 네덜란드의 스테버 베일러르-가브리엘라 슬루서르 조를 5-3(35-38 37-36 36-33 39-39)으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