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합천군,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사례공모 '우수기관' 선정

국비 3억 추가 지원 및 내년 신규사업지구 우선배분 자격 부여받아

  •  

cnbnews 최원석기자 |  2020.10.29 19:11:02

합천군청사 전경. (사진=합천군 제공)

경남 합천군은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우수사례공모' 심사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장관 표창 및 국비 3억원 추가 지원과 내년 신규사업지구에 대해 우선배분 자격을 부여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외부전문가 8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창의성, 효과성, 경제성 및 파급효과 등 6개 항목의 평가 기준에 따라 1차 서면심사, 2차 발표(PPT)심사를 거쳐 합천군은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재해위험지구정비사업은 태풍·호우·폭풍 등 자연 현상에 의거 국민의 생명 또는 재산에 피해를 줄 수 있는 상습침수지역·산사태 등 붕괴위험지역·고립지역 등을 대상으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하여 체계적인 정비·관리를 수행함으로써 자연재해를 예방·경감하고자 하는 것이다.

우수사례로 선정된 사유는 하천계획홍수위보다 낮게 설치되어 재해 위험은 물론 폭이 좁아 차량 교행 시 늘 주민들의 불편을 초래했던 제방도로 및 교량에 대하여 확장 및 재가설함으로써 위험성과 주민의 불편함을 동시에 해소함에 심사위원으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문준희 군수는 “오랜 기간 동안 추진한 이 사업이 금년 재해위험지역정비사업 우수사례 공모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재해위험지역에 대한 위험요소의 성과뿐만 아니라 노력에 대한 큰 결실을 맺어 더욱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재해위험 우려지역을 체계적으로 정비하고 관리하여 자연재난으로부터 선제적으로 대처하여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