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BJ NS남순, 인터넷방송 중 성희롱 발언 ‘벌금 200만원’ 선고

  •  

cnbnews 김한준기자 |  2020.06.25 09:50:47

(왼쪽부터) 감스트, 외질혜, NS남순.(사진=연합뉴스)

인터넷 방송 진행자(BJ) NS남순(본명 박현우·31)의 방송 중 성희롱 발언에 대한 법원의 판결이 내려졌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18단독 양은상 부장판사는 모욕 혐의로 기소된 NS남순에게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이 사건 범행을 자백하면서 반성하고 있는 점, 모욕에 이른 경위, 모욕의 내용 및 피해 정도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햇다.

NS남순은 지난해 6월 19일 새벽 인터넷방송 아프리카TV에서 유명 BJ인 감스트(김인직), 외질혜(전지혜)와 함께 생방송을 하는 도중 특정 여자 BJ들을 언급하며 성적인 질문과 답변을 주고받아 논란이 됐다.

이 사건 때문에 축구 중계 전문 크리에이터 감스트는 K리그 홍보대사직과 지상파 디지털채널 해설자 직을 하차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