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수산과학원, 태풍 ‘크로사’ 대비 남해·동해 양식장 철저 관리 당부

  •  

cnbnews 변옥환기자⁄ 2019.08.14 17:34:00

해양수산부 산하 국립수산과학원이 북상 중인 중형급 태풍 ‘크로사’에 대비해 양식장 시설과 양식 생물에 피해가 없도록 철저한 관리를 남해, 동해 각 양식장에 14일 당부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태풍의 중심기압은 970h㎩이며 최대 풍속은 시속 115㎞, 강풍 반경은 430㎞의 중형급 태풍이다. 예상 진로는 일본 가고시마와 본토를 관통해 우리나라 남해동부와 동해남부를 거쳐 독도 해상 쪽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이번 태풍은 육상수조 양식장과 가두리 양식장이 많은 남해동부 지역과 동해남부 지역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육상수조 양식장에는 강풍에 대비해 지붕 등 시설물을 단단히 고정하고 탁수 유입방지 및 정전에 따른 단수에 대비해 깨끗한 사육수를 충분히 저장하는 것이 좋다. 또 산소 공급장치와 비상발전기 가동 여부 점검, 액상 산소도 충분히 확보하는 등의 사전 대비가 필요하다.

해상가두리 양식장에는 그물망과 닻, 부자에 연결돼 있는 로프를 단단히 고정하고 그물망이 찢겨 사육생물이 유실되지 않도록 미리 점검하는 것이 좋다. 또 이동이 가능한 양식장 관리선과 시설물은 사전에 안전한 장소로 이동시켜야 한다.

모든 양식장에서의 사료 공급은 태풍이 접근하기 전부터 완전히 소멸할 때까지 중단하는 것이 좋다. 또 사육수의 염분, 투명도, 산소 포화도 등의 사육 환경이 나아질 때까지 중단해야 한다고 국립수산과학원은 당부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