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인제] 인제군, 각종스포츠대회·전지훈련지로 인기

이달 선수 9천여명 방문… 132개 전지훈련팀 유치·경제효과 10억원

  •  

cnbnews 최성락기자 |  2019.08.13 07:58:53

 레슬링 청소년 국가대표팀 선수들이 원통체육관에서 전술·실전 훈련으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ㅣⓒ인제군

인제군이 여름철 각종 스포츠대회와 전지훈련지로 각광을 받으며 지역 경제 활성화에 스포츠마케팅이 촉매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군에 따르면 이달에만 9000여명이 넘는 선수들이 훈련과 대회를 위해 인제를 방문 할 예정이며 현재까지 총 132개의 전지훈련팀을 유치, 10억원의 경제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분석됐다.

현재 인제지역에는 레슬링 청소년 국가대표팀 선수와 임원 150명이 오는 19일까지 원통체육관에서 전술·실전 훈련으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또 120명이 참여하는 2019 KBS 농구캠프도 12~14일 3일간 인제 전 지역에서 훈련 중이다.

13일부터는 2019 하늘내린인제 전국 유소년 야구대회가, 30일부터 내달 1일까지 대통령배 전국 축구한마당 등 이달에만 9000여명이 넘는 선수들이 인제를 방문해 훈련과 대회를 치를 예정이다.

앞서 2019 전국생활체육 유소년 농구대회 겸 학생농구대회와 2019 탁구엘리트 및 지도자 스토브리그가 열려 1900여명이 인제를 찾았다. 이와 같이 각종 스포츠 종목의 전지훈련단이 짧게는 3일, 길게는 20일가량 인제에서 훈련을 했거나 할 예정이다.

이 처럼 인제지역이 각종 스포츠대회와 전지훈련지로 각광받는 것은 편리한 교통과 잘 정비된 스포츠 시설 등 각종 체육시설 인프라가 잘 갖춰진 데다 전국이 폭염인 가운데에도 쾌적한 기후로 훈련이 가능한 지역적 이점이 선수와 지도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군은 전국의 스포츠인들이 다시 찾고 싶은 인제로 입소문이 이어질 수 있도록 체육시설 무료 사용 지원, 선수 이동 편의제공, 부서별 선수단 방문 격려 등 스포츠 손님맞이에 정성을 다하는 한편 전지훈련 복합단지 조성 등 스포츠 인프라 구축에도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