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결혼·육아 부담, 한국 여성이 일본 여성보다 커”

  •  

cnbnews 김지한기자⁄ 2019.06.11 16:25:01

(사진=연합뉴스)

한국 여성이 일본 여성보다 자녀 양육이나 결혼문제에서 부담감을 더 크게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이 11일 서울과 도쿄에 거주하는 25∼44세 남녀 2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가족 가치관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한국 여성 77.2%는 ‘자녀가 있으면 부모의 취업 및 경력 기회에 제약된다’는 말에 동의했다. 반면, 일본 여성은 절반에 불과한 35.6%만이 동감을 나타냈다.

‘자녀는 부모에게 재정적 부담이다’라는 말에도 한국 여성 61.2%가 동의했지만, 일본 여성은 36.6%만이 ‘대체로·매우 그렇다’는 반응을 보였다.

결혼 부담감에서도 차이가 컸다. 한국 여성 64.0%가 결혼에 부담을 느낀다고 했지만, 일본 여성은 32.3%만 그렇다고 답했다.

또 ‘결혼한 사람이 결혼하지 않은 사람보다 행복하다’는 말에는 한국 여성 40.0%가 그렇지 않다는 입장이었고 일본 여성도 32.7%로 비슷한 수준이었다.

‘남자가 할 일은 돈을 버는 것이고, 여자가 할 일은 가족을 돌보는 것’이라는 말에는 한국 여성 7.4%, 일본 여성 19.2%만이 공감을 표했다.

‘결혼 뒤 전업주부로 살고 싶다’는 말에도 한국 여성 18.8%, 일본 여성 27.4%만 동의했다.

한국 여성 82.0%, 일본 여성 78.9%는 ‘노후 대비 부족으로 경제생활이 어려울 것’이라는 데 공감했다. 또 한국 여성 71.2%, 일본 여성 68.3%가 ‘노후에 본인을 돌봐줄 사람이 없을까 봐 걱정된다’고 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