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스승의 날에 선생님이 학생에게 듣고 싶은 말은?

  •  

cnbnews 김지한기자⁄ 2019.05.15 09:25:14

(사진=연합뉴스)

5월 15일 스승의 날을 맞아 ‘스승의 날 문구’가 주목받고 있다.

최근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에서 전국 유초중고 및 대학 교원 3271명을 대상으로 온라인을 통해 실시된 ‘스승의 날 기념 교원인식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교사 28.2%가 ‘선생님 존경합니다’를 가장 듣고 싶은 말로 꼽았다. 또 ‘선생님처럼 되고 싶어요(26.8%)’, ‘선생님이 계셔 행복해요(26.8%)’, ‘선생님 사랑해요(12.3%)’가 뒤를 이었다.

한편, 스승의 날은 스승의 은덕에 감사하고 존경하며 추모하는 뜻으로, 교권 존중과 스승 공경의 사회적 풍토를 조성하고자 지난 1964년부터 시행됐다.

당시 청소년접식자 중앙학생협의회에서 5월 26일을 스승의 날로 지정하고, 사은행사를 벌였다. 이후 1965년 세종대왕 탄신일인 5월 15일로 변경했으며, 학교 및 교직단체가 주관해 행사를 개최했다.

스승의 날은 1973년 정부 서정쇄신방침에 따라 폐지됐다가 1982년 스승님을 존중하고 존경하자는 의미에서 부활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