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뉴질랜드 모스크서 총기 사건 ‘충격’… 아던 총리 “가장 어두운 날”

  •  

cnbnews 김지한기자⁄ 2019.03.15 16:52:05

뉴질랜드 남섬 최대 도시인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사원(모스크) 2곳에서 15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 (사진=연합뉴스 캡처)

뉴질랜드 남섬 최대 도시인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사원(모스크) 2곳에서 15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으로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현지 뉴스 웹사이트 ‘스터프’는 소식통을 인용해 30명 가량이 숨진 것으로 우려되며 40∼50명이 부상한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로이터 통신은 “뉴질랜드 언론에서 사망자 수를 9명∼27명으로 보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SNS에는 총기 난사범이 직접 생중계한 것으로 보이는 동영상이 급속도로 퍼졌다.

영상 속 남성은 이슬람사원으로 차량을 몰고 들어가 안에 있는 사람들을 향해 무작위로 총을 쐈고, 사원 바닥에는 숨지거나 부상한 사람들이 쓰러져 있다.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는 긴급 기자회견에서 “오늘은 뉴질랜드에서 가장 어두운 날 중 하나”라며 “오늘 발생한 인을 보기 드문, 전례 없는 폭력 행위”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사건으로 직접적인 영향을 받을 사람들 중 다수가 이민자나 난민일 수도 있다면서 그들은 뉴질랜드를 그들의 집으로 선택한 사람들이지만 “우리에게 폭력을 행사한 사람은 그렇지 않다”고 덧붙였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