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땅콩 회항’ 조현아, 남편과 이혼 소송 … “상습 폭행, 아동학대” vs “알코올 중독” 진실공방

  •  

cnbnews 김경숙기자⁄ 2019.02.20 10:41:26

사진 = 연합뉴스 

 

조현아(45) 대한항공 전 부사장과 이혼 소송 중인 남편이 ‘상습 폭행’ ‘아동학대’ 등을 이유로 조 전 부사장에게 고소장을 냈다. 

 

20일 서울 수서경찰서에 따르면 남편 박모(45)씨는 조 전 부사장을 상대로 특수상해, 아동복지법 위반 상 아동학대,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성형외과 전문의인 박씨는 2010년 10월 조 전 부사장과 결혼해 쌍둥이 자녀를 두고 있다. 박씨는 지난해 4월 서울가정법원에 아내의 폭언과 폭행을 이유로 이혼소송을 제기했다.

 

그는 2014년 12월 '땅콩회항' 사건 이후 조 전 부사장의 폭행이 심해졌다고 주장해왔다.  

 

고소장에는 조 전 부사장이 박씨의 목을 조르고, 폭언을 일삼은 내용 등이 적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 외에도 밥을 빨리 안 먹는다는 이유로 쌍둥이 아들에게 수저를 집어 던졌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조 전 부사장 측은 "일방적 주장"이라며 "박씨의 알코올 중독 때문에 결혼 생활이 어려워진 것"이라고 반박했다. 

 

이에 대해 박 씨는 운전기사들로부터 동선을 철저히 감시받는 등 결혼 생활 중 받은 스트레스로 알코올에 의존하게 됐다고 해명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