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전국 장맛비 주의, ‘태풍 마리아’ 제주도 간접 영향

  •  

cnbnews 손정민기자⁄ 2018.07.09 10:15:06

▲(사진=연합뉴스)

전국 장맛비로 오는 10일까지 주의가 예상된다. 제주도는 태풍 마리아의 간접 영향권에 들어가겠다.

9일 기상청에 의하면 이날 전국에 다시 장맛비가 내리겠다. 경기도와 충청도, 영남 지역 일부에는 오전부터 장맛비가 내리고 있고, 오후에는 전국적으로 장맛비가 확산될 전망이다.

9일 밤 중북부 지역에는 천둥‧번개와 함께 시간당 30mm의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예보됐으며, 10일까지 경기와 영서 북부 지역에는 120mm, 수도권과 영서 지역에는 30~8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남부 지역의 경우 이날 오후 장맛비가 대부분 그치겠지만, 제주도는 제8호 태풍 마리아의 간접 영향권에 들어갈 전망이다. 

태풍 마리아는 괌에서 대만을 지나 중국으로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지만, 제주도 남쪽 먼 바다에 풍랑특보가 발효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