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文대통령 “한반도 비핵화-평화정착 위해 기도해달라”

국가조찬기도회 참석 “고통 받은 미투 피해자 아픔 위로와 따뜻한 기도”

  •  

cnbnews 심원섭기자⁄ 2018.03.08 10:35:22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0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 인사말을 통해 “대북특사단이 평양을 다녀왔는데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위한 큰 발걸음이 됐다”며 “남북 간의 대화뿐 아니라 미국의 강력한 지원이 함께 만들어 낸 성과”라고 말했다.(고양=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0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 인사말을 통해 대북특사단이 평양을 다녀왔는데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위한 큰 발걸음이 됐다남북 간의 대화뿐 아니라 미국의 강력한 지원이 함께 만들어 낸 성과라고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이제 한고비를 넘었지만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에 이르기까지 넘어야 할 고비들이 많다. 오랜 반목과 갈등으로 인해 아물지 않은 상처가 우리 안에 있는 것도 사실이라며 그러나 우리의 운명을 남에게 맡길 수는 없는 노릇이라고 강조했다.

 

그리고 문 대통령은 미국을 비롯한 국제사회와 함께 손잡고, 북한과 대화하며 한 걸음 한 걸음씩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한 초석을 놓겠다. 그것이 진정으로 상처를 치유하는 길이라며 포용하고 화합하는 예수님의 사랑을 실천하는 여러분께서 우리나라와 한반도의 미래를 위해 기도해 달라.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지혜와 용기를 주시도록 기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한국 교회는 참으로 큰 힘이 되었다. 나라가 위기에 처할 때, 꺼지지 않는 촛불이 되어, 공의를 선포하고 실천했다한국 교회와 대한민국의 성장에는 여성들의 기도와 눈물이 녹아있다. 가장 약하고 낮은 곳으로 향했던 이분들의 사랑이 기독교 정신을 이 땅에 뿌리내리게 했다고 여성 목회자들의 희생을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8일 오전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해 기도하고 있다.(고양=연합뉴스)

또한 문 대통령은 이 땅의 여성들은 정말 강하다. 신앙과 사랑에 있어서는 더욱 그러하다요즘, 미투 운동으로 드러난 여성들의 차별과 아픔에 대해 다시 한 번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 고통 받은 미투운동 피해자들에게 따뜻한 기도를 부탁한다고 거듭 당부했다.

 

이날 조찬기도회에는 채의숭 국가조찬기도회장 및 임원진, 이영훈 한국교회총연합회 공동대표, 엄기호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유영희 한국기독교회협의회(NCCK) 대표회장 등 교계와 학계 등 초청인사 및 미국조찬기도회 관계자 등 해외초청인사 등 5,000여명이 참석했다.

 

또한 정부에서는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국회에서는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박홍근, 송기헌, 백혜련 의원과 자유한국당 안상수, 이채익, 성일종, 이종명, 정양석 의원, 바른미래당 김동철, 유승민, 이혜훈, 이동섭, 장정숙 의원 그리고 민주평화당 조배숙 대표 등이 참석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