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중국서 의정부시에 안중근 동상 답례품 요구?…제작비도 16억 vs 3억5천 논란

"제작비 16억으로 발표됐지만 세관의 신고필증엔 3억 4500만원"

  •  

cnbnews 김진부기자⁄ 2018.01.12 08:40:27

중국에서 의정부시에 기증한 것으로 알려진 안중근 의사 동상의 문제점을 파헤치고 있는 시민단체인 버드나무포럼은 지난 5일 "중국 측이 동상의 기증에 대한 답례품을 요구했다"며 대외비(비밀) 공문을 공개했다.

또한 버드나무포럼은 지난 8일 "안중근 동상이 세관기록에는 3억 4500만원으로 가격신고가 돼 있다"고 언급해 의정부시가 발표해 온 중국의 동상 제작비가 16억원이라는 것은 거짓이 아니냐며 인천세관의 수입신고필증을 공개하는 등 안중근 동상과 관련된 의혹들이 끊이지 않고 있다.

동상 기증에 따른 답례품 요구..."市가 응했다면 김영란法 위반?"

우선 답례품 요구 문제와 관련해 (사)한국국제문화교류원이 의정부시에 보낸 대외비 공문(2014.11.17일자)에 따르면 "수증에 따른 답례품 기증 추진"이라는 요청이 명시돼 있다. 대외비 공문 입수 경위와 관련해서 버드나무포럼은 안병용 의정부시장과의 법정 소송 과정에서 市가 법원에 제출한 문서이므로 취득했다고 밝혔다.

특히 답례품을 지급하는 방법도 소상하게 알려주고 있는데 공문에는 "답례품은 외교 관계 등을 감안하여 민간 기증으로 진행하되 이의 추진에는 기관의 협조가 필요함"이라고 돼 있어 의혹을 증폭시키고 있다.


▲버드나무포럼이 입수한 대외비 공문. 안중근 동상 기증에 따른 답례품 요구가 적시돼 있다(사진= 김진부 기자)


또한 이 공문의 협조사항에는 "언론 등에 의해 기사화되지 않도록 철저한 보안을 필요로 하니 이를 중시 여겨 협조를 부탁드립니다"라고 돼 있어 이 문제와 관련해 철저한 비밀 유지를 요청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윤교찬 공보담당관은 8일 CNB뉴스와의 전화 인터뷰를 통해 "제가 1월 5일자로 타부서로 발령이 났다. 제가 공보담당관으로 있다면 내가 했든 안 했든 답변을 드리겠는데 제가 있을 때 이루어진 사항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12일 현재 윤교찬 공보담당관과 공보팀장은 각각 타부서로 발령이 난 상태다.

그러면서 "답례품은 그네들이 문구에 집어넣었는데 10원 한 장 간 것도 없다"며 "국제문화교류원에서 그게(동상) 넘어오면 이렇게(답례품 기증)해야 한다고 해서 '뭔 소리냐, 그런 것은 안된다' 해서 (답례품 기증)을 실행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이 대외비 공문을 공개한 버드나무포럼 관계자는 "중국 측이 동상 기증 답례를 요구한 사실이 드러남에 따라 의정부시가 실제로 답례를 지불했는지의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며 "만약 의정부시가 답례를 지불했다면, 부정청탁 및 뇌물 수수 등 대가성을 금지한 김영란법 위반 혐의로 처벌 받을 가능성이 커졌다"고 언급했다.

또한 "(답례품을 조건으로 기증했다면) 조건 있는 기부를 금지한 ‘공공재산 및 물품관리법’에 저촉됨에 따라 안중근 동상은 불법 조형물이란 비난을 피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안중근 동상 제작비 16억원?...아니면 3억 4500만원?

버드나무포럼은 "의정부시가 안중근 동상이 시진핑 주석의 제작지시에 의해 16억원을 들여 중국 측이 제작했다고 했으나 세관 기록에는 3억 4500만원으로 가격신고 한 것으로 돼 있다"며 의정부시의 해명을 요청했다.



이와 관련해 8일 윤 공보담당관은 "관세청에서 본인들이 무게를 달면서... 여기 관세청에서 본인들이 (가격을) 달은 것일 것이다"라며 "제가 그 점은 정확히 알 수 없다. 그 점과 관련해서는 (그 일을 담당했던) 전 공보담당관에게 질의해야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에 CNB뉴스는 전 공보담당관인 고진택 과장과 인터뷰를 진행했으나 명확한 답변을 얻을 수는 없었다. 버드나무포럼의 해명 요구에 의정부 시가 이 문제들을 어떻게 해명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CNB뉴스(의정부)= 김진부 기자 citizennews@naver.com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