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신세계 강남점, 리뉴얼 1년만에 매출 20% 이상 급증…축하 이벤트 진행

  •  

cnbnews 김유림기자⁄ 2017.08.10 10:35:29

▲신세계 강남점 외관. (사진=신세계)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이 리뉴얼 오픈 1년 만에 매출액이 20% 이상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앞서 강남점은 지난해 8월 11일 22개월에 걸친 증축과 리뉴얼을 통해 영업면적을 기존 5만5500㎡(1만6800여평)에서 8만6500㎡(2만6200평)으로 늘려 서울 내 최대면적 백화점이 됐다.

증축 이후 올해 7월까지 1년간 매출은 전년 대비 21.8% 신장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업계 최초로 선보인 4대 전문관 슈즈(41.8%), 컨템포러리(36.2%), 생활(49.1%), 아동(38.8%)관의 매출이 큰 폭으로 성장했다.

같은 기간 강남점 방문 고객은 일평균 15만명에 구매 고객수도 2500만명을 웃돌아 전년 동기에 비해 20.2% 증가했다.

1년간 강남점을 처음 이용한 신규 고객도 전체 고객의 4분의 1에 달했다.

회사 측은 브랜드 중심의 매장 배치에서 상품 중심의 편집 매장 형태로 전환한 것이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지난 1년간 강남점 지역별 고객 구성은 서울을 제외한 수도권 및 지방고객 매출 비중은 49.8%에 달했다. 수도권을 제외한 순수 지방고객 매출도 전체의 25.2%에 달했다.

고객 연령대도 낮아졌다. 기존에는 40대 이상 고객이 주를 이뤘지만 리뉴얼 이후 20~30대 고객이 크게 늘어났다.

20대 매출 신장률은 23.9%를 기록해 전 연령대에서 가장 높은 신장률을 기록했다. 그 뒤로 30대(22%)가 자리 잡았다. 구매고객 수 역시 20대가 21.7% 신장해 가장 많이 늘어났다.

강남점은 10일부터 15일까지 리뉴얼 오픈 1주년 축하행사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신세계 간편결제 시스템인 SSG페이로 30·60·100만원 이상 구매 시 구매금액의 8%에 해당하는 상품권을 제공한다. 신세계카드(씨티, 삼성, SC, 신한, 포인트)로 구매해도 5%에 해당하는 상품권을 증정한다.

생활, 아동, 잡화, 패션 분야는 리뉴얼 축하 특가상품 100개도 엄선해 기존 판매가 대비 50%에서 최대 70%까지 낮은 가격에 판매한다. 이와 별도로 행사기간 400여개 브랜드가 참여하는 브랜드 데이도 펼쳐 10~20% 할인 판매한다.

10일부터 13일까지는 해외 유명 브랜드를 40~60% 할인 판매한다.

조창현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장 부사장은 “지난해 성공적인 리뉴얼을 통해 강남점은 경기침체 속에서도 20% 이상의 놀라운 매출신장을 기대하고 있다”며 “2019년까지 매출 2조원을 겨냥, 업계 최단기간 매출 2조 점포를 목표하고 있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