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김동호 이사장·강수연 위원장, 올해 BIFF 끝으로 사퇴

"최근 일련의 사태에 책임지겠다"

  •  

cnbnews 최원석기자⁄ 2017.08.09 08:30:58

▲BIFF 김동호 이사장(왼쪽)과 강수연 집행위원장. (사진=연합뉴스)


부산국제영화제(BIFF) 김동호 이사장과 강수연 집행위원장이 올해 BIFF를 끝으로 사퇴한다.


BIFF는 8일 공식자료를 통해 “김동호 이사장과 강수연 집행위원장은 최근 일련의 사태에 책임을 지고 사퇴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 이사장과 강 위원장은 “다만 어떠한 경우에도 영화제는 개최되어야 한다는 확신에서 두 달도 채 남지 않은 올해 영화제를 최선을 다해 개최한 다음, 10월 21일 영화제 폐막식을 마지막으로 영화제를 떠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들은 이어 “올해 영화제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영화계와 국민 모두의 변함없는 성원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CNB=최원석 기자)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