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BNK금융, 지역 취약계층에 3억2천만원 상당 여름용품 지원

내달중 여름이불·선풍기 등 9500여 세대에 전달

  •  

cnbnews 최원석기자⁄ 2017.06.19 18:03:29


BNK금융그룹은 그룹 자회사인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이 부산·울산·경남 지역 소외계층 9500여 세대에 총 3억 2천만원 상당의 여름용품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부산은행이 부산, 김해, 양산 지역 6천 3백여 가구에 2억 2천만원 상당의 여름이불세트를 지원한다. 작년에는 5700여 가구에 2억원 상당의 여름이불을 지원했다. 


부산은행은 지역 소외계층을 위해 `08년부터 `15년까지 8년 동안 약 4만 7천여대의 선풍기를 지원했다. 작년부터는 사회복지사와 수혜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여름이불을 지원하고 있다.


경남은행도 경남과 울산지역 소외계층 3200여 가구에 1억원 상당의 선풍기를 지원한다. 경남은행은 지역 소외계층의 시원한 여름나기를 위해 작년부터 이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여름이불과 선풍기는 7월내 각 지자체가 선정한 기초생활 수급자 및 조손가정 등에 순차적으로 배송된다.


BNK금융 관계자는 “여름이불과 선풍기 지원 사업은 BNK금융의 대표적인 여름철 사회공헌 사업으로 올해까지 6만 5천여 가구에 전달된다”며 “동남권 지역의 대표 금융기관으로서 지역 사회를 위한 진정성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CNB=최원석 기자)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