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태백]태양의 후예 촬영지서 전국 유일 '커플 축제' 열린다

26일부터 28일까지 태양의 후예 촬영장 일원

  •  

cnbnews 최성락기자⁄ 2017.05.19 08:40:24

태백 커플 축제가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간 태양의 후예 촬영지 일원에서 열린다.

 태백커플축제위(공동위원장 권기옥·황현갑)에서 주관해 도시재생사업 일환으로 추진되는 이번 축제는 태후공원(태양의 후예 세트장)을 메인 무대로 오는 26일 개막, 시간이 멈춘 듯 여유와 낭만을 즐길 수 있는 데이트하기 가장 좋은 전국 유일의 축제를 목표로 커플들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개막식에는 김연식 시장을 비롯, 축제위원, 주요 기관·단체장,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막 점등식에 이어 거미, 서영은, 홍진화·김민기 등 초대가수 공연 등 개막 축하 행사가 다채롭게 펼쳐진다.       

 이와 함께 축제 기간 동안 27일 청소년 동아리 콘테스트, 27~28일 태백 커플 가요제·최강커플선발전, 동화책 출판기념 토크 콘서트 등 커플이라면 꼭 와 보고 싶은, 커플끼리 꼭 함께 해 보고 싶은 프로그램들이 꾸며진다.

 특히 태백시 야경을 볼 수 있는 특별한 열기구 무료체험, 별바라기 커플 텐트 존, 거리콘서트, 별밤영화제 등 가족, 연인이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마련 전국의 커플들이 태백에서 시간이 멈춘 듯, 여유와 낭만을 즐길 수 있도록 할 전망이다.

 태백커플축제위 관계자는 "축제를 전국에서 가장 데이트하기 좋은 축제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남녀노소 가족, 연인, 친구들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태백을 대표하는 커플 축제로 발전시켜 나가겠다 "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