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용인시, 중국‧베트남서 2000만 달러 상담실적 거둬

"세계의 무역장벽 하나의 목표로 손잡고 헤처 나간다"

  •  

cnbnews 이병곤기자⁄ 2017.04.27 13:30:44

▲(사진=용인시)


용인시는 관내 13개 기업이 최근 중국 광저우와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상품전시회에 참가해 2000만 달러 규모의 상담실적을 거뒀다고 27일 밝혔다.


중국 광저우에서 지난 15~19일 열린 건축자재‧기계부품 분야 소비재전시회인 ‘수출입상품교역회’에는 프리바이오㈜, ㈜세민기공, 하우징닥터㈜, 에코맨, 알파디스플레이테크 등 관내 5개 건축자재업체가 참가했다. 


중국 최대 규모 소비재 전시회인 이번 행사에서 이들 기업들은 181회의 바이어 미팅과 1310만 달러의 상담을 진행했다. 특히 프리바이오㈜는 시멘트나 벽지 등에 바르는 액체벽지를 선보여 덥고 습한 지역의 바이어들로부터 큰 관심을 얻고 827만불의 상담실적을 거뒀다.


지난 19~22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하노이엑스포 전시회에는 재경전광산업㈜, 블루큐큐, 엔페이브, 바이오세라, 컨센서스, 지스아쿠아, 농업회사법인 ㈜에프디파이브, ㈜엘키맥스 등 관내 8개의 농업자자재‧주방용품‧소비재 업체가 참여했다. 이들 기업은 총 87건 690만 달러의 상담을 진행했으며, 적외선전구 제조업체인 재경전광산업은 200만 달러 이상의 상담을 진행하기도 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해외에서 열리는 다양한 전시회나 박람회 등에 참여해 경쟁력 있는 우수 관내 기업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CNB=이병곤 기자)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