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신세계면세점, 명동거리에 이색적인 아트힐링공간 ‘예술新세계’를 조성

  •  

cnbnews 김유림기자⁄ 2017.01.08 20:35:59

▲예술新세계 공간. (사진=신세계면세점)


신세계면세점은 국립극단과 함께 명동을 방문하는 내∙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이색적인 아트힐링공간 ‘예술新세계’를 조성하고 지난 6일부터 개방했다고 밝혔다.
 
‘예술新세계’는 관광객들의 필수 코스로 불리는 명동 거리에서 문화와 멋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휴식과 예술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게 하겠다는 문화마케팅 전략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신세계면세점은 이로써 관광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는 관광 인프라를 구축하면서 동시에 명동점 입찰 당시 공표했던 명동 일대를 관광 클러스터로 만들며 도심 관광 자원 개발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일상에서 여행을 떠나자’라는 테마로 구성되는 이 공간은 명동예술극장 앞 광장에 설치되었으며, 캐리어 가방 형태의 벤치와 명동 여행 지도가 그려진 조형물 등이 배치됐다.
 
오픈형 구조로 배치된 벤치에서 관광객들은 자유롭게 앉고 쉬면서 동시에 배치된 예술적인 조형물들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캐리어 형태의 거대한 메인 조형물에는 명동 여행 지도가 대형 사이즈로 새겨져 관광객들에게 유용한 관광 정보를 제공해 준다.
 
뿐만 아니라 유명 그래피티 아티스트 제이 플로우(JAY FLOW)와 협업해 쇼핑과 여행을 테마로 한 다양한 예술 작업들을 조형물로 설치했다. 

젊은 감각의 유명 그래피티 아티스트 제이 플로우(JAY FLOW)는 소녀시대, 슈퍼주니어 등 인기 아이돌과 함께 뮤직 비디오 내 그래피티를 협업했으며, 에르메스의 서울 전시 ‘파리지엥의 산책’ 행사 중 한국 아티스트 중 유일하게 초청 받기도 했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신세계면세점은 업계 최초로 면세점 내 예술 작품을 설치하며 다양한 예술∙문화 업계와 협업해 관광객을 모객하고 한국을 알릴 수 있도록 앞장 서왔다”며 “이번 아트힐링공간 ‘예술新세계’를 통해 내외국인 관광객들이 명동 거리 한복판에서 예술 작품을 감상하며 색다른 명동 관광의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해당 공간에서의 전시는 오는 12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