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가짜 홍삼 논란’ 천호식품 사과문 게재… "고의 아냐. 원료 공급업체 관리 문제"

  •  

cnbnews 성미연기자⁄ 2017.01.03 15:40:12

▲(사진 = 천호식품 홈페이지 캡처)

 

 

가짜 홍삼액을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는 천호식품이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천호식품은 사과와 안내의 말씀을 드린다는 제목의 사과문을 통해 “1230일자, 한국인삼제품협회 회장과 부회장이 운영하는 회사의 홍삼농축액에서 원산지를 허위로 작성하며 속이고 일부 첨가물을 넣는 등의 부도덕한 행위가 밝혀졌다고 해명했다.

 

천호식품은 홍삼농축액이 입고될 때마다 홍삼의 유효성분인 진세노사이드 함량을 철저하게 검사해 기준치에 적합한 원료만 제품에 사용했다업체에서 당성분을 의도적으로 높이는 물질을 미세량 혼입하는 경우에는 육안검사와 성분검사로 확인이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천호식품은 “‘일부러 혹은 고의적으로 속여 팔았다는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강조하면서 원료 공급 업체에 대해 더욱 철저한 검사를 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천호식품은 물엿과 캐러멜색소를 섞은 가짜 홍삼액100% 홍삼 농축액이라고 속여 판 혐의로 검찰에 적발됐다.


문제가 된 제품은 6년근홍삼만을(유통기한 2017117~1016) 쥬아베홍삼(2017327~821) 6년근홍삼진액(2017825~117) 스코어업(2017830~1016) 4개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