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한화건설, 이라크 미수금 6800억원 전액 수령

  •  

cnbnews 손강훈기자⁄ 2017.01.02 16:25:12

한화건설은 이라크 정부로부터 비스마야 신도시 건설공사 미수금 6800억원을 전액 수령했다고 2일 밝혔다.

비스마야 신도시 건설공사는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 인근에 주택 약 10만 가구의 사회기반시설을 건설하는 사업으로 한화건설이 공사를 수행중이다. 현재 공정률은 30% 정도다. 

이번 공사대금은 이라크 정부가 비스마야 신도시의 완공된 주택을 인수한 뒤 이를 담보로 이라크 국영은행들에게 받은 대출을 재원으로 지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화건설은 이라크 비스마야 신도시 사업에서 발생했던 공사 미수금 전액을 회수하게 되면서 부채비율이 감소하는 등 재무구조 개선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최광호 한화건설 대표이사는 “이번 공사대금 수령을 통해 한화건설과 이라크 비스마야 신도시 사업에 대한 이라크 정부의 전폭적인 신뢰를 재확인했다”며 “공사수행을 위한 인원채용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건설인력 고용창출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