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삼성전자, ‘CES 2017’서 벽걸이형 무풍에어컨 공개

  •  

cnbnews 선명규기자⁄ 2016.12.26 10:30:40

삼성전자가 내년 1월 5일부터 8일까지(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17’에서 자사의 ‘무풍냉방’ 기술이 적용된 ‘벽걸이형 무풍에어컨’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삼성 ‘무풍에어컨’은 세계 최초로 바람 없이 실내 온도를 균일하게 유지해주는 제품이다. 올해 초 스탠드형으로 국내 시장에서 첫 출시된 이후 베스트셀러로 떠오르기도 했다.
 
이번에 처음으로 공개되는 ‘벽걸이형 무풍에어컨’은 ‘CES 2017’에서 혁신성을 인정받아 ‘CES 혁신상’을 수상했다.
 
삼성전자는 한국에서의 ‘무풍에어컨’ 열풍을 바탕으로 개인 생활 공간에서도 ‘무풍냉방’을 즐길 수 있는 ‘벽걸이형 무풍에어컨’을 만들어 한국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까지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벽걸이형 무풍에어컨’은 강력한 ‘스피드 냉방’으로 소비자가 원하는 쾌적 온도까지 빠르게 도달한다. 이후 에어컨 전면에 적용된 약 2만1000개의 ‘마이크로 홀’을 통해 균일한 온도의 냉기를 분포하는 ‘무풍냉방’으로 개인 생활 공간에 직바람의 불편함 없는 쾌적한 시원함을 제공한다.
 
특히 ‘벽걸이형 무풍에어컨’의 ‘무풍 열대야 쾌면’ 모드는 ‘무풍냉방’을 활용해 사람의 수면 패턴에 적합한 적정 실내 온도가 유지될 수 있도록 설정 온도를 자동 조절해줘 사용자가 숙면을 취할 수 있는 이상적인 환경을 제공한다. 
 
‘무풍냉방’은 ‘스피드 냉방’의 최고 출력 대비 약 72%의 절감된 소비전력으로 운전할 수 있어 에너지를 절약하고 전기세 부담도 덜어준다.
 
기존 사각 디자인보다 흡입구의 면적이 넓은 트라이앵글 디자인을 적용해, 열기를 더 빨리 흡수하고 냉기를 더 넓고 멀리 보낼 수 있어 빠른 냉방이 가능하다.
 
스마트홈 기능을 통해 원격으로 설정 온도를 조절하거나 일일 에너지 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다. 또 필터 청소 시기를 알려주고 에어컨에 문제가 발생했을 때 문제 내용과 서비스 센터의 연락처 등을 안내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벽걸이형 무풍에어컨’은 수면 시에도 바람 없는 쾌적한 냉방과 에너지 절약을 원하는 소비자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한 결과”라며 “이번 제품은 단순한 신제품이 아니라, 글로벌 에어컨 시장에서 삼성의 리더십을 확인하는 상징적 의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