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수원시와 백암재단, ‘수원의 숙(宿)’사업 전개

서울 소재 대학에 다니는 대학생, 대학원생 56명 대상 무료 기숙사 제공

  •  

cnbnews 이병곤기자⁄ 2016.12.20 16:54:48

수원시가 서울 소재 대학에 다니는 대학생,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무료 기숙사를 제공하는 ‘수원의 숙(宿)’사업을 펼친다.


기숙사는 서울시 관악구 신림동(1 장학관), 동작구 사당동(2 장학관), 중랑구 묵동(3 장학관) 등 3곳으로 모집 대상은 만 2년 이상(1월 9일 기준) 수원에 거주하면서 서울 소재 대학에 다니는 대학생, 대학원생 30명과 주거지원이 필요한 전국의 대학생 26명으로 총 56명이다.(휴학생, 졸업생 지원 불가)


오는 1월 9일부터 20일까지 장학관별 이메일로 서류 접수를 하면 된다. 서류는 백암재단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으면 된다.


서류 전형을 통과하면 오는 2월 7일까지 개별 면접이 실시된다. 최종합격자는 20일부터 기숙사에 입소하면 된다. 입소 기간은 입소일부터 다음 해 2월 초순까지다.


이번 사업은 지난 6월 수원시와 사회복지법인 백암재단이 업무협약을 체결함으로써 시작됐다. 협약에 따르면 백암재단은 서울로 진학한 수원 거주 대학(원)생에게 기숙사를 제공하고 수원시는 기숙사 운영에 필요한 소요 경비를 부담하기로 했다.


백암재단은 문구백화점 홍문사의 이홍종 사장이 지난 40여년 간 모은 재산을 사회에 환원하면서 지난 2003년 7월 설립한 재단으로 현재 아동, 청소년, 청년을 대상으로 학비지원사업, 문화사업 등 다양한 복지사업을 펼치고 있다.


수원시 청년정책관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민‧관이 손을 잡고 추진한다는 점에서 매우 뜻깊다”며 “앞으로도 시민사회단체와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NB=이병곤 기자)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